2021년 09월 2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컬러코딩 시간

AM 11시 52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1-07-03 21:06
[필리핀] 필리핀 통신 광고, 'BTS' VS '블랙핑크' 韓 아이돌 모델 전쟁
 글쓴이 : 뉴스타임
 

한류 아이돌 스타 내세워 젊은층 고객 유도

 

[더구루=길소연 기자] 필리핀 대표 통신사가 한류 아이돌을 광고모델로 기용, 치열한 고객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다. 스마트 커뮤니케이션(Smart Communication, 이하 스마트)은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을, 글로브 텔레콤(Globe Telecom)은 걸그룹 '블랙핑크'를 내세워 젊은 고객층 모시기에 나섰다. 

 

◇스마트 'BTS' VS 글로브 텔레콤 '블랙핑크' 모델 발탁

 

3일 업계에 따르면 필리핀 양대 통신사는 젊은층에게 인기가 높은 한류 스타를 앞세워 홍보, 고객몰이에 나섰다. 필리핀 대표 통신사 스마트는 BTS를 광고모델로 발탁, 1분기 동안 광고 캠페인에 등장시켰다. 

 

스마트가 BTS를 모델로 발탁한 건 필리핀 젊은이들에게 열정과 목적을 가지고 삶을 살도록 영감을 주기 위해서다. 목적에 대한 열정 캠페인으로 BTS와 함께 광고를 진행한 것이다. 

 

현재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는 방탄소년단이 스마트폰을 들고 있는 광고판을 쉽게 볼 수 있다. 스마트 커뮤니케이션 관계자는 "작년부터 해외모델로 한류스타를 발탁하고 있다"며 "앞으로 BTS 광고 캠페인을 노출해 장기적으로 고객이 될 젊은층을 중심으로 광고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경쟁사인 글러브는 블랙핑크로 고객몰이에 나서고 있다. 글로브는 스마트에 맞서 한류 아이돌 블랙핑크를 모델로 발탁하면서 블랙핑크 컬러 한정 디자인으로 와이파이 모뎀을 판매했고, SNS를 통해 특별한 행사를 열어 고객 유치에 적극 나섰다. 

 

◇필리핀서 한류 스타 인기…젊은층 고객 유도
  
필리핀 대표 통신사가 BTS와 블랙핑크를 모델로 기용한 건 젊은 고객층을 끌어들이기 위한 전략이다. 한류 아이돌을 모델로 발탁해 젊은 고객층을 계약 증가로 연결시키려는 계획이다. 

 

20대 중반 인구가 1억명인 필리핀에서는 19세 이하가 전체 인구의 40%를 차지한다. 소비시장에서 주요 고객층인 셈이다. 

 

게다가 필리핀 내 한류 스타 인기는 상당하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전에는 한류스타 콘서트도 많이 열리고 동영상 플랫폼을 통해 한국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을 쉽게 시청한 덕에 한국 콘텐츠와 스타들을 향한 인기가 뜨겁다.

 

필리핀 업계는 "필리핀 통신 시장은 신규 진입 기업과의 경쟁 시대로 접어들었다"며 "젊은 층을 위한 계약 확대와 유지 전략으로 한국 아이돌 모델 기용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고 전혔다.
 
현재 필리핀 양대 통신사 간 고객 유도 경쟁은 치열하다. 지난 3월 말 기준으로 글로브 모바일 계약 건수가 7976만건 한편, PLDT 산하 스마트는 7180 만건으로 집계됐다. 


커뮤니티 > 뉴스 각종소식 > 필리핀 통신 광고, 'BTS' VS '블랙핑크' 韓 아이돌 모델 전쟁

2021년 09월 25일 (Sat)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지도...   |  컬러코딩 시간

AM 11시 52분

HOME > 좋은친구들 > 뉴스 각종소식

국내외의 뉴스와 각종 소식을 올리는 공간 입니다.
출처를 밝혀주십시오..

작성일 : 21-07-03 21:06

Total 9,0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083 [국내] 필리핀 "더 재미있고 안전한 여행 준비했어요" 모어펀 캠페인 뉴스타임 09-24
9082 [국내] '밤의 전쟁' 운영자·불법 도박사이트 총책 필리핀서 … 뉴스타임 09-24
9081 [국내] 1조원 챙긴 필리핀 도박왕, 슈퍼카·명품 호화생활하다 덜미 뉴스타임 09-23
9080 [국내] '밤의 전쟁' 운영자·불법 도박사이트 총책 필리핀서 … 뉴스타임 09-23
9079 [필리핀] 필리핀 관광부·농무부·음식전통協, '푸드 투어리즘'… 뉴스타임 09-23
9078 [필리핀] 필리핀 중앙은행, 기준금리 2.0%로 동결(상보) 뉴스타임 09-23
9077 [필리핀] 필리핀 복싱영웅 파키아오 "대선 출마" 뉴스타임 09-22
9076 [국내] 필리핀의 추석 ‘만성절(All Saint’s Day)’ 뉴스타임 09-22
9075 [필리핀] '영화배우' 출신 도마고소 마닐라 시장, 필리핀 대선 … 뉴스타임 09-22
9074 [필리핀] 두테르테 "마약과 전쟁 위법 행위 재검토 지시" 뉴스타임 09-22
9073 [필리핀] 필리핀 백신 접종률 낮아... 사업주 불만 뉴스타임 09-21
9072 [필리핀] 필리핀 복싱 전설 파퀴아오, 내년 대선 출마 뉴스타임 09-21
9071 [필리핀] "자주권·관할권 침해" 필리핀, ICC '마약전쟁' 조사… 뉴스타임 09-21
9070 [필리핀] "3세 여아도 총살" 필리핀 '마약과의 전쟁'이 지탄받… 뉴스타임 09-21
9069 [필리핀] 필리핀, 복싱영웅 파퀴아오 상원의원 대선 출마 뉴스타임 09-19
9068 [필리핀] '괴짜? NO!' 투헬 감독, 필리핀 가정부에 '수술… 뉴스타임 09-18
9067 [필리핀] 필리핀 두테르테, 6100명 살해된 '마약과의 전쟁' ICC… 뉴스타임 09-16
9066 [필리핀] ICC, '마약과의 전쟁' 필리핀 본격 수사 착수 뉴스타임 09-16
9065 [필리핀] '미인계' 이용하는 필리핀의 공산주의 퇴치 작전, 논… 뉴스타임 09-14
9064 [필리핀] 필리핀 경제지원 확대..EDCF 한도 30억달러로 3배↑ 뉴스타임 09-14
9063 [필리핀] 필리핀 미인대회 수상자, 공산당 소탕 운동 '막달레나 미션… 뉴스타임 09-14
9062 [필리핀] 필리핀, 1년 반 만에 대면 수업 허용 뉴스타임 09-14
9061 [필리핀] “교실 어떻게 생겼는지 몰라요”…필리핀 ‘학습 위기’ 가속화 뉴스타임 09-14
9060 [필리핀] 태풍 '찬투' 필리핀 강타..피해 속출 뉴스타임 09-13
9059 [필리핀] 필리핀 이민청, "만료된 비자로도 필리핀 더 체류할 수 있게" 뉴스타임 09-13
9058 [필리핀] 필리핀 에어라인, 미국서 파산 신청 뉴스타임 09-13
9057 [국내] 유명 아이돌 母 필리핀 대학 학위 브로커? 대학 측 '펄쩍&#… 뉴스타임 09-13
9056 [필리핀] 필리핀, 인플레이션이 심각한 수준 뉴스타임 09-11
9055 [국내] 아이돌 출신 배우 母, 필리핀 대학 학위 불법매매 의혹 "800만원… 뉴스타임 09-10
9054 [국내] 한국철도, 태국·필리핀 등 10개국 교통공무원 온라인 연수 성료 뉴스타임 09-10
9053 [필리핀] 필리핀 고아원서 어린 고아 99명 코로나19 감염 뉴스타임 09-09
9052 [국내] 푸드나무, 맛있닭 33가지 제품 필리핀 수출 확대 뉴스타임 09-09
9051 [필리핀]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내년 부통령 선거 출마…권력 연장 ‘… 뉴스타임 09-09
9050 [필리핀] 필리핀 집권당, 오늘 두테르테 대통령을 내년 부통령 후보로 지… 뉴스타임 09-08
9049 [필리핀] 필리핀, 실업자 6월 또 증가... 376만명 이상 뉴스타임 09-08
9048 [국내] 한화큐셀, 필리핀 태양광 발전 합작사 매각 뉴스타임 09-08
9047 [필리핀] 필리핀, '코로나 이후 관심 주목받을 여행지' 탑 7에 … 뉴스타임 09-08
9046 [필리핀] 손님 기다리는 필리핀 세발 오토바이 운전자들 뉴스타임 09-08
9045 [필리핀] 코로나 이후 주목받을 여행지로 필리핀을 선정한 이유는? 뉴스타임 09-08
9044 [국내] 200억 마약밀매 잡고보니..고객명단에 '에이미' 있었… 뉴스타임 09-08
9043 [국내] '한-아세안 교통협력 포럼' 개최..태국·필리핀 등 10… 뉴스타임 09-07
9042 [국내] 200억 상당 마약 밀매 조직 검거..에이미 등 상습투약자 구속 뉴스타임 09-07
9041 [필리핀] 필리핀, 경제 위축 조짐에 수도 마닐라 등 봉쇄 완화 뉴스타임 09-07
9040 [국내] 다산제약, 고혈압 치료제 필리핀 수출 등록 뉴스타임 09-07
9039 [국내] 지인 아들 살해 후 알몸 활보..필리핀 여성 영장 신청 뉴스타임 09-07
9038 [국내] 제 13호 태풍 꼰선(CONSON) 현재위치 필리핀 세부 뉴스타임 09-07
9037 [국내] [말말말] "윤석열 귀하는 두테르테의 하수인이었다" 뉴스타임 09-07
9036 [국내] 필리핀 LCS "동해 망상 관광단지 투자 속도낼 것" 뉴스타임 09-06
9035 [국내] "악령 때문에.." 미군 3살 아들 살해 후 '나체활보' … 뉴스타임 09-06
9034 [국내] 지인 3세 아들 살해한 뒤 나체로 돌아다닌 30대 필리핀 여성 체… 뉴스타임 09-0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