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7일 (Wed)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역사...   |  필리핀 한인수...

AM 02시 19분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작성일 : 22-06-10 15:29
'필리핀 배낭 여행 주의보’
 글쓴이 : 뉴스타임
 

30대 한인 감금 후 돈 주고 풀려나
'채팅앱 친구' 현지인에 봉변 당해

 



필리핀에 입국한 30대 한인 배낭 여행객이 현지인에 의해 감금됐다가 돈을 주고 하루만에 풀려나는 등 한인들을 노린 강도 사건이 잇따라 주의가 요망된다.


필리핀 한인사회 등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30대 한인 남성 A씨는 최근 필리핀 수도권 메트로 마닐라 부근에서 채팅앱을 통해 알게 된 현지인을 만난 뒤 감금됐다.


A씨는 배낭 여행을 위해 필리핀에 입국한 뒤 채팅앱을 통해 알게 된 현지인과 접촉했다가 봉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결국 현지인에게 돈을 주고 다음날 풀려난 뒤 곧바로 귀국했으며 현지 경찰도 이같은 사실을 알고 수사에 착수했다.


길가에서 한인들이 총기 강도를 당한 사례도 잇따르고 있다.

 


교민들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 중 하나인 앙헬레스에서는 최근 한 달 사이 노상에서 한인을 대상으로 한 총기 강도 범죄가 새벽 시간대에 4건이나 발생해 한인사회가 긴장하고 있다.


앞서 지난달에는 40대 한국인이 승용차를 몰고 가다가 무장 강도에게 1억원이 넘는 거액을 강탈당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지난 21일 저녁 메트로마닐라 내 스카이웨이 내부순환 고속도로 진입로에서 40대 교민 A씨가 총기를 든 괴한들에게 현금 500만페소(1억2천만원)를 빼앗겼다.


당시 괴한들은 차량을 탄 채 진입로를 막아선 뒤 A씨의 승용차가 멈춰 서자 총기를 들고 차에서 뛰어나와 현금을 모두 빼앗은 뒤 도주했다.


필리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해 전역에 검문소를 설치했었다.
또 지난달 9일 실시된 대통령 선거 전까지 각종 범죄에 대처하기 위해 치안을 대거 강화하면서 강력 범죄가 급감했다.


그러나 최근 확진자 수가 줄어들자 방역 검문소를 대거 없앴고 선거도 끝나면서 범죄 발생이 다시 증가세로 돌아섰다.


이런 가운데 최근 필리핀 정부가 백신 접종을 완료한 입국자에 대해서는 격리를 면제하고 무비자 체류를 최장 1년까지 허용해 한국인들이 대거 들어올 걸로 예상됨에 따라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필리핀 한인사회 관계자는 "필리핀은 총기 소유가 사실상 전면 허용되는 곳이어서 배낭 여행객이 다니기에는 상당히 위험한 국가"라면서 "특히 유튜버들이 현지 슬럼가나 오지 탐방을 위해 입국하는 사례가 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주필리핀한국대사관은 안전 공지를 통해 "지난 5월 중순부터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필리핀 경찰의 이동 제한 조치가 완화되면서 심야시간대 노상 총기강도 등 강력 범죄가 급증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호텔 차량에 탑승하기 전에도 호텔 직원과 차량 운전기사의 신원과 소속을 미리 확인하는 한편 별다른 이유 없이 호의를 베풀며 접근한 현지인 또는 한국인이 제공한 음료 등은 절대로 마시지 말라"고 당부했다.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필리핀 배낭 여행 주의보’

2022년 08월 17일 (Wed)                                          공지사항 이용가이드 광고안내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추천검색어   |  필리핀 역사...   |  필리핀 한인수...

AM 02시 19분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작성일 : 22-06-10 15:29

Total 1,1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코로나19 관련 자주 물어보는 질문과 답변 (한국 비자, 출입국) 필정보올 04-17
필리핀 수입물품 면세한도 상향 안내 [2] 필정보올 10-14
필리핀 입출국시 페소화 소지한도 상향 [2] 필정보올 09-02
필리핀 여행 안전주의 안내 05-04
1121 넘버코딩(5부제 운행) 8월 15일부터 변경 행복바이러스 08-13
1120 2022년 제 8호 태풍 메아리(MEARI) 발생통보와 정보 [1] 심카드 08-12
1119 2022년 제 7호 태풍 무란(MULAN) 발생통보와 정보 [1] 심카드 08-09
1118 대사관 휴무일 안내 (08.15) 필정보올 08-09
1117 2022년 제 6호 태풍 트라세(TRASES) 발생통보와 정보 [2] 심카드 07-31
1116 2022년 제 5호 태풍 송다(SONGDA) 발생통보와 정보 [1] 심카드 07-28
1115 북부 루손 지진 발생 관련 안전공지 필정보올 07-28
1114 해외입국자 입국 후 PCR 검사 기준 변경 안내(2022.7.25) 필정보올 07-24
1113 2022년 제 4호 태풍 에어리(AERE) 발생통보와 정보 [2] 심카드 07-01
1112 2022년 제 3호 태풍 차바(CHABA) 발생통보와 정보 [1] 심카드 06-30
1111 '필리핀 배낭 여행 주의보’ 뉴스타임 06-10
1110 필리핀 안전공지(주필 한국대사관 공지) 필정보올 06-07
1109 코로나19 예방접종 완료 해외입국자 격리 면제 안내(5.27 업데이… 필정보올 05-28
1108 필리핀, 부스터샷 접종 외국인에 출발 전 코로나19 검사 폐지 뉴스타임 05-27
1107 강절도 등 재산범죄 피해 예방을 위한 안전공지 필정보올 05-26
1106 주필리핀 한국 대사관 "6월 1일부터 필리핀인 대상 관광 비자재… 뉴스타임 05-25
1105 [필리핀한인총연합회] - 사무국 공지 - 뉴스타임 05-23
1104 2022년 6월 1일(수)부터 한국입국 관광비자 재개 필정보올 05-20
1103 <필리핀 우기 관련 안전공지> 필정보올 05-19
1102 필리핀 대통령 선거, 투표 시작되자마자… 뭉칫돈 뿌리는 장면 … 뉴스타임 05-09
1101 2022년 제 2호 태풍 메기(MEGI) 발생통보와 정보 [2] 심카드 04-10
1100 소매치기 등 범죄피해 주의 안내 필정보올 04-08
1099 2022년 제 1호 태풍 말라카스(MALAKAS) 발생통보와 정보 [2] 심카드 04-08
1098 필리핀, 비자 발급 대상국 외국인에도 무격리 입국 허용 뉴스타임 03-26
1097 <따가이따이 따알(TAAL) 화산 폭발 징후 관련 안전 공지> 필정보올 03-26
1096 필리핀, 외국자본 통신·항공사·해운사 소유 허용…“외국인 투… 뉴스타임 03-22
1095 소방청 응급의료 상담 서비스 필정보올 03-09
1094 제20대 대선 재외투표(2월 23일 ~ 28일) 실시 안내 필정보올 02-22
1093 [IATF, 해외백신접종 상호인정국 추가] 뉴스타임 02-21
1092 필리핀, 한국 등 비자면제국 접종완료자 격리 면제 뉴스타임 02-10
 1  2  3  4  5  6  7  8  9  10